보고픈 지홍이에게
첨부 지홍엄마 2018-08-02 163


교육장소 : 용평리조트


취침조 : 남자 4조


학년 : 중1


이름 : 이지홍


내  용 :

이제 내일이 캠프마지막날이네

5일동안 수업하느라 고생많았어 이제 중학생이 되더니 더 예전보다 더 약속도 잘 지키고 책임감있게 뭐든 잘해내는 우리지홍이가 더무 대견해 많이칭찬해 주고 싶어
엄마는 우리지홍이가 항상 행복했으면 한다 우리 가족 앞으로 더 행복하게 살자^^ 마지막날까지 잘 하고 낼 만나♡♡

기차표는 서울역에서 6시로 끊어놨는데 카톡으로 보내놓을께

좋은꿈 꿔 사랑해♡♡




         

32854   사랑하는 채윤이에게     채윤맘   2018-08-02   46
32853   잘했어 잘했어~   엄마   2018-08-02   121
32852   도윤아. . 수고했어. .   엄마가   2018-08-02   137
32851   자랑스러운 사랑아..   소경희   2018-08-02   126
32850   보고프다^^   조혜영   2018-08-02   109
32849   너무너무 보고싶은 엄마아들 선우야~~~   엄마   2018-08-02   121
32848   보고 싶은 원석이에게~~     엄마~   2018-08-02   40
32847   보고픈 지홍이에게   지홍엄마   2018-08-02   163
32846   사랑하는 의현이에게   사랑하는..   2018-08-02   111
32845   호윤아!!!!!     유니마   2018-08-02   47
1 2 3 4 5 6 7 8 9 10          

Loading...